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하단바로가기
열기
HOME > 기관안내 > 세이브더칠드런이야기 > 나눔이야기

기관안내

후원하기

나눔이야기

정기간행물 List
제목 작성일 조회
중학교에서는 잘 놀 수 있을까요?--학교 안 놀이활성화 정책토론회의 주인공, 다시 ... 학교 놀이의 긍정적 효과와 활성화 사례를 나누고 필요한 정책을 논한 이날 자리에서는 학부모, 교사를 중심으로 교육부 담당자와 교육 관련 국회의원, 교육전문가, 아동전문가가 참여해 의견을 말했습니다. 특히 토론회를 가장 빛낸 주인공은 서울시 면동초등학교에 다니는 6학년 김은하수 학생(사진)이었습니다.
2017-12-14 19
“올해도 함께해줘서 고마워요, 꽃같은 그대들!”-세이브더칠드런X박경림 '2017 ... 한파가 매서웠던 지난 12월 10일, 세이브더칠드런과 홍보대사 박경림 씨는 ‘이리이리바자회’와 자선경매행사를 열었습니다. ‘좋은 물건도 살 수 있고, 기부도 할 수 있는’ 체험형 기부바자회로, 2014년을 시작으로 벌써 네 번째 해입니다.올해는 총 1,000여 명이 참여해 4,000여 만 원을 모금했고, 모든 수익금은 학대피해 아동의 상담과 심리치료가 이루어지는 인천아동보호전문기관의 개보수에 지원됩니다
2017-12-12 19
'인문학으로 바라본 체벌 이야기'⑤ -종교문화 속 체벌, 어떻게 바라볼까? 아동폭력을 심리, 여성, 역사, 문학, 종교 다섯 카테고리로 풀어내는 ‘인문학으로 바라본 ‘체벌’ 이야기’ 다섯 번째 특강, 오늘은 구형찬(한국종교문화연구소) 연구원이 종교문화의 틀로 바라본 ‘체벌’을 우리 사회의 ‘폭력’, 나아가 최근에 심해지는 ‘혐오’, 우리 사회 내부의 문제와 연결지어 이야기했습니다.
2017-12-12 38
‘후원의 밤’, 해외결연의 모든 것을 알려드립니다. 11월 찬바람이 불던 어느 날 '후원의 밤'이 열렸습니다. 해외결연 사업 시작부터 끝까지 후원자님들과 함께 10년 동안 아동과 아동이 사는 지역사회에 어떤 변화가 일어났는지 실제 사례를 살펴보고 후원자님들과 함께 이야기 나누며 뜻깊은 시간을 보냈습니다.
2017-12-08 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