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홀로, 오롯이 아픔을 견디는 지온이

태어나자마자 혼자가 된 지온이.
겉싸개 안에는 ‘김지온, 2016년 3월 15일’
이름과 출생일이 적힌 작은 쪽지 한 장.

다섯 살이 된 지온이는
지난 겨울 발생한 불의의 사고로 인해
팔과 다리, 복부에 심한 화상을 입었습니다.

이후 세 차례에 걸친 피부이식수술과
압박옷을 입고 받은 몇 달간의 재활치료.

그리고 수술 후유증으로 돋아난 떡살*

무릎에 생긴 떡살을 빨리 제거하지 않으면
성장하고 있는 지온이의 관절에 문제가 생겨
평생 보행 장애를 안고 살아갈 수도 있는 상황.

* 떡살(비후성반흔): 수술을 위해 피부를 절개했던 곳이나 상처를 입었던 부위가 고르게 아물지 않고 위로 튀어나오면서 붉은색을 띠는 흉터

 다섯 살 지온이는 그렇게,
어른도 참기 힘든 고통스러운 시간을
부모 없이 홀로 오롯이 견디고 있습니다.

하지만
의료 보험 적용이 힘든 피부재활치료.
보육원에서 가입한 보험과 정부 지원금만으로는
지온이의 병원비를 부담할 수 없습니다.

성장기가 끝나는 향후 15년간 꾸준히,
떡살제거수술과 재활치료를 받아야만 하는 지온이.

눈덩이처럼 불어날 병원비 걱정에
보육원 선생님들은 마음이 무겁습니다.

부모 없이 고통스러운 시간을 보내고 있는 지온이가
꾸준히 치료를 받으며 후유증 없이 성장할 수 있도록
여러분의 도움이 필요합니다.

보내주신 소중한 후원금은
지온이와 같이 부모 없이 보호시설에서 생활하는 아이들과
국내 저소득가정 아이들의 의료비, 교육비 등에 사용됩니다.

캠페인 공유하기

목록보기

해외결연후원

#너와함께, 당신의 소중한 사람과...

좋은날, 행복을 더...

좋아서하는기념일

코로나19 긴급구호

세상에서 가장 열악한 곳에, 코로...

동화책도 읽고 저소...

#세이브위드스토리 한정판 동화책 ...

국내 시설보호아동 ...

홀로, 오롯이 아픔을 견디는 지온...

긴급구호아동기금

아동을 구하는 골든타임세이버 대모...

새 학기 교육비 지...

까막눈 할배와 재윤이의 봄

학대피해아동 후원

여섯 살 서연이 이야기

해외빈곤아동 후원

죽기 위해 태어나는 아이가 있을까...

저소득 조부모가정 ...

꿈을 꿔도 될까, 할머니

유튜브 아동인권 캠...

아이가 행복한 유튜브 만들기

신생아살리기 캠페인

모자와 함께 전하는 따뜻한 후원

제5회 아동권리영화...

유엔아동권리협약 30주년과 아동의...

해외결연후원

같은 것을 나눈다는 건, 네가 소...

긴급구호아동기금

아동을 살리는 골든타임, 72시간

국내저소득가정 아동...

폭염을 온몸으로 견디는 아이들

해외결연후원

자녀이름으로 해외결연후원하기

분쟁지역 아동보호 ...

아동에 대한 전쟁을 멈춰라

세이브더칠드런 10...

그리다. 100가지 말상처

달리는 것 만으로도...

2019 국제어린이마라톤

해외빈곤아동 후원

당신은 지구 반대편 아이들을 만나...

해외결연후원

당신은 참 고마운 사람입니다

세이브더칠드런 1...

우리는 아동의 생명을 살립니다

세상에서 가장 값진...

아동을 살리는 선물가게

해외 생계지원 프로...

아프리카에 빨간 염소 보내기

아프리카 여아 학교...

나도 학교 가자 - 스쿨미

분쟁 속 아동보호 ...

The Voice

분쟁피해아동 긴급구...

아동을 향한 전쟁을 멈춰주세요

잔인한 폭력과 영양...

로힝야 난민아동 긴급구호

놀 권리 회복 프...

놀이터를 지켜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