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이번 시즌, 예쁜 모자와 감동 사연을 소개합니다

사람들 2018.01.15


이번 시즌, 예쁜 모자와 

감동 사연을 소개합니다




세이브더칠드런에 많은 분들이 정성껏 떠주신 모자가 속속 도착하고 있어요!
도착한 완성 모자를 분류하고 정리하면서 만난 예쁜 작품들~
직원들만 보기에 아까워서 공개합니다.(출연 인형: 기관 직원들 소장품)



도로로 예쁜 꽃이 핀 모자 셋!
지방이 인형을 만나면...



역시 치느님이 쵝오!
라며 얼굴이 발그레한 지방이,
머리에 쓴 분홍 모자도 발그레~



만두만두한 네이비 모자.
보색인 노란색으로 리본을 달아 포인트를 주었네요.
무민 인형을 만나면...



러시아 군인 같은 늠름함.
미니모자 목걸이도 만들어서 주렁주렁 걸어주었어요.
이 구역의 패피는 나야나!



츄우우우우우!!!!!!! 피가삐이이이이~~~~~~
피카츄의 빨간 볼을 닮은 요정 모자
요정 모자(을)를 장착한 피카츄, 귀여움이 +1000000000 상승하였습니다.



포동포동한 뒤태도 놓칠 수 없죠!



브라질이 연상되는 경쾌한 줄무늬 비니 모자.
네이버 해피빈 인형을 만나면..



콩깍지가 낀 완두콩 같아요!
뀨! > w <



이분은 지금 모자 천국에 있는 것 같네요.
모자밭에 위에 누운 우리의 뚜뚜!
~이보다 포근할 순 없다~




(이 인형은 질병과 영양실조로 사망 위험에 처한 영유아들이 잘 자랄 수 있도록 지원하는 '아프지 마 뚜뚜' 캠페인 캐릭터예요!)



요정 모자를 쓴 염소 피규어 커플!
우린 썸 타는 중~



WONDER GOAT!
(세이브더칠드런 아프리카에 빨간염소보내기 캠페인 아시죠?)



개구리 모자, 예쁜 문양이 담긴 모자, 꽃 모양 꼭지 모자도 있어요~!
참여자분들 솜씨가 어마어마하죠?




아참,

세이브더칠드런 신생아살리기 모자키트에 편지지가 들어있다는 것 아시나요?



그래서 모자만 오는 게 아니라 모자를 뜬 분들의 사연도 여기 세이브더칠드런에 날아옵니다.



시즌 11 모자를 정리하며 만난
사람 냄새나는 사연 들려드릴게요~!




봉투 안에 있는 사탕, 젤리, 볼펜은 

선물이니까 빼지 말아주세요



자색고구마색으로 정갈하게 뜬 아기 모자.
그리고 봉투 안에는 사탕, 젤리, 볼펜이 함께 들어있네요!



영어로도 '경고문'을 쓴 참여자.

아기를 생각하며 선물을 준비했을 마음이 귀엽고 예쁘죠?
(그렇지만 사탕, 젤리, 볼펜 등 모자 이외의 물건은 함께 전달하지 않고 있답니다. 혹시나 이 사연을 보고 따라서 보내실까 봐 남겨요~)




나랑 엄마랑 같이 만든거야

예쁘게 쓰렴 아가들아♥



여섯 살 아이가 지구 반대편 아이에게 보내는 그림편지.jpg
무지개 모자지붕 아래에서 엄마가 포대기에 안은 아이에게 신생아 모자를 씌우며 웃고 있네요.



참여자 분이 처녀 시절부터 꾸준히 참여해서 올 시즌에는 여섯 살 큰 아이와 같이 떴다는 훈훈한 사연!
여섯 살 아이가 꼬물꼬물 대바늘로 떴을 것을 생각하니 정말 귀엽습니다.




돌아가신 고모가 살아 계실 적

아이를 살리고자 뜬 모자 두 개



고모를 하늘나라로 보내드리고 짐을 정리하다가 발견한 모자 두 개.
조카 분이 권유해서 모자를 떴다고 하네요.



"저희 고모가 못다 한 삶을

이 모자를 받는 아이들이 

잘 살았으면 좋겠네요."


마지막까지 아기를 살리겠다는 마음으로 한 코 한 코 정성껏 뜨개질했을 참여자, 그리고 유품을 정리하며 담담하게 참여자 편지를 작성했을 조카 분을 생각하니, 마음이 뭉클했답니다.




고등학생 때 만난 모자

직장인 되어 출퇴근길 부지런히 떠 보내요




고등학교 때인 시즌 5부터 꾸준히 참여하고 있는 참가자.
날씨가 쌀쌀해지면 '모자 뜰 때가 되었구나' 하신다니,
꺄 통했어요 우리!


"짧은 잠만 포기하면

아이들에게 멋진 모자를 

만들어줄 수 있단 생각에

피곤한 줄도 모르겠더라고요."


틈새 시간 활용하면 누구나 언제 어디서나 할 수 있어요!




여러분이 만든 모자와 사연이 궁금해요!

세이브더칠드런 신생아살리기캠페인 모자뜨기에 많이 참여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