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살아갈 자유, 배울 자유, 안전할 자유’…Every Last Girl 보고서

해외사업 2016.10.20


매년 임신 혹은 출산으로 인한 합병증으로 사망하는 청소년 여아 7만 명.
학교에 다니지 못하는 여자아이 6천 2백만 명.


‘조혼’, ‘열악한 보건 서비스와 교육 접근성’, ‘공공영역과 사적 영역에서 소외되는 여아들의 목소리’. 이 세 가지는 여자아이들이 동등한 권리를 누리는 것을 방해하는 세 가지 주요 장벽입니다.


18살 생일이 되기 전에 결혼한 여성이 전 세계적으로 7억 명 이상. 이 중 3분의 1이 15살 전에 결혼했습니다. 많은 여자아이들이 남자아이가 아니라는 이유만으로 교육을 받거나 미래를 위해 목소리를 낼 기회를 놓치고 있습니다.


세이브더칠드런은 아동의 권리를 방해하는 모든 것들로부터 아동을 보호하기 위한 새 캠페인 ‘에브리 라스트 차일드(Every Last Child)’를 통해 여자아이들이 조혼, 강제 노동, 출산 등의 장벽에서 벗어나 자신들을 위해 목소리를 내고 세상을 바꿀 수 있도록 돕고 있습니다. 우리 모두가 여자아이들은 누군가의 소유가 아니라 다른 세상을 만들 수 있는 촉매제임을 깨달아야 합니다.


이 보고서는 ‘에브리 라스트 차일드(Every Last Child)’ 시리즈 중 두 번째 보고서로, 여자아이들이 가지고 있는 자신의 가능성을 펼치는 것을 막는 장애물들을 밝혀냅니다. 그리고 ‘여아 기회 지수(Girls’ Opportunity Index): 여자아이가 살기 좋은 나라 순위’를 발표하고 우리가 어떻게 성평등을 촉진할 수 있을지 알아봅니다.


여자아이들이 ‘살아갈 자유’, ‘배울 자유’, ‘안전한 자유’를 누리기 위해서는 우리가 다 함께 여자아이들의 삶과 교육을 위한 권리를 약속하고, 그들의 목소리가 들리도록 해야 합니다.                       



2019 세계 아동기 보고서
아동권리를 존중하는 아동복지시설 운영매뉴얼
아동에 대한 전쟁을 멈춰라:21세기 분쟁에서의 아동보호
폭발 상해: 분쟁지역에서의 폭발 무기가 아동에게 미치는 영향
에티오피아 서부쇼와 사업장 자립보고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