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BTS 제이홉 생일 맞아 세이브더칠드런-팬계정 홉온더월드 학대피해아동 지원 캠페인 벌여

보도자료 2021.02.18

BTS 제이홉 생일 맞아 세이브더칠드런-팬계정 홉온더월드 학대피해아동 지원 캠페인 벌여




- BTS 멤버 아동학대 사망 사건 추모… 팬클럽은 기부 캠페인 ‘홈 고즈 온 2021’ 추진

- 아미들 2019년에도 ‘음메프로젝트’ 통해 아프리카에 염소 보내기 후원해

- 세이브더칠드런 등 시민단체, 아동학대 진상조사 특별법 통과 촉구 캠페인 진행



2021. 2. 18.


국제 구호개발 NGO 세이브더칠드런은 8일 방탄소년단(이하 BTS)의 멤버 제이홉(J-HOPE)의 팬계정 홉온더월드(HopeOnTheWorld)와 함께 학대피해아동지원을 위한 캠페인 '홉 고즈 온 2021(Hope goes on 2021)'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BTS 팬클럽 아미들은 지난 2019년 멤버의 생일을 맞아 세이브더칠드런의 '아프리카에 빨간 염소 보내기' 캠페인에 동참해 '음메프로젝트'를 진행했으며, 이를 통해 아프리카 니제르 지역에 빨간 염소 278마리, 총1111만 1111원을 후원한 바 있다.

 

이번 '홉 고즈 온 2021' 캠페인은 최근 양천 아동학대 사망 사건 등으로 인해 아동학대 사건에 대한 전국민적 공분이 이는 가운데, 국내 학대피해아동을 지원하기 위해 기획됐다. 지난달 3일 BTS의 멤버가 학대피해아동을 애도하며 팬 커뮤니티 위버스에 '#정인아 미안해'라는 글을 올리며 학대피해아동에 대한 보호와 지원에 목소리를 냈고, 국내외 아미들 역시 추모 운동을 함께 했다. 이에 팬들은 제이홉의 생일(2월 18일)을 맞아 지난달 18일부터 세이브더칠드런과 함께 '홉 고즈 온 2021'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지금까지 13개국의 팬 400여 명이 참여해 1300만 원이 모금됐으며, 국내 학대피해아동의 심리검사 및 치료 지원에 기부될 예정이다. 캠페인은 오는 28일까지 계속된다. 자세한 내용은 세이브더칠드런 홈페이지와 캠페인 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세이브더칠드런은 지난 5일 발의된 ‘양천아동학대 사망사건 등 진상조사 및 아동학대 근절대책 마련 등을 위한 특별법안’의 통과를 촉구하며 국제아동인권센터, 사단법인 두루, 정치하는엄마들, 탁틴내일 등 시민단체들과 함께 16일 국회 앞에서 기자회견을 가졌으며, 온라인에서 시민 참여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캠페인 페이지나 세이브더칠드런 인스타그램의 프로필 링크를 통해 참여할 수 있으며, 진상조사를 요구하는 팻말과 함께 찍은 사진을 해시태그 '#우리가 바꿀게', '#죽음에서 배울 의무'와 함께 올리면 된다.